메뉴

전체기사

정치

일본어기사

경제

사 회

공지

교육

지방종합

문화

스포츠

연예

특집

포토

영상

식품위생

우리업소자랑

영문기사

광양제철소, 설 맞이 지역사회 ‘희망의 쌀’ 전달
- 관내 사회복지기관 94곳 등 지역 생산 쌀 1,664포대 전달..지역 경제활성화 ‘일석이조’ ..올해로 13년째..총 3만1,500여포대, 14억여원 상당
조순익 기자   |   2022-01-26 [16:10]

광양제철소(소장 이진수)가 설을 앞둔 26일 광양시청에서 희망의 쌀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식에는 이진수 광양제철소장, 김경호 광양시 부시장, 노동일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김재경 광양시사랑나눔복지재단이사장과 관내 사회복지기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광양제철소는 2009년부터 매년 설과 추석이 되면 주변 이웃들이 따듯하고 풍성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지역사회에 희망의 쌀을 전달하며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지역 농가에서 직접 생산한 쌀을 구입해 기부하는 만큼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해 지역사회와 상생·공존하고자 기업과 사회가 함께 발전하는 모델을 제시하는 Community with POSCO(지역사회와 함께 하는 회사)를 적극 실현하고 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깊다.

 

광양제철소는 올해 설을 맞아 광양시 사회복지기관 및 유관단체 94곳과 따스한 온정이 필요한 이웃 100세대에게 8천만원 상당의 20kg 백미 1,664포대를 전달할 예정이다. 이로써 지난 13년간 지역에 기부해온 희망의 쌀은 총 31,500여포대, 14억여원에 달한다.

 

이진수 광양제철소장은 코로나19로 모두에게 어려운 시기지만 희망의 쌀을 통해 우리 이웃들이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기를 희망한다, “앞으로도 광양제철소는 지역사회와의 상생은 물론 사회적 책임 이행을 통해 ESG 경영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광양제철소가 기부한 희망의 쌀친환경 규산질 슬래그 비료로 재배된다. 철강공정 중 발생하는 슬래그는 벼의 성장에 필수적인 규소(Si)가 다량 포함되어, 비료로 활용하면 수확량을 크게 늘릴 뿐 아니라 식감과 맛이 뛰어나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네티즌 독자와 함께 만들어 가는-전남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